인물단신
인물단신
  • 이대학보
  • 승인 2018.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창현 교수, 올해의 신진 연구자로 선정

유창현 교수(기후·에너지시스템공학과)가 한국연구재단과 글로벌 정보 분석기업 엘스비어가 발표한 ‘올해의 신진연구자’에 선정됐다. 한국연구재단 대전청사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10명이 올해의 신진 연구자로 선정됐다. ‘올해의 신진연구자’는 영향력이 큰 연구논문을 발표한 젊은 연구자를 조기 발굴해 세계적 연구자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 상이다. 유 교수는 “함께 연구하고 아낌없는 도움을 준 동료 교수, 연구자, 학생들에게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국제학부 배은영씨, SSCI급 국제학술지에 논문 게재

배은영(국제·14)씨가 주저자인 논문 ‘우즈베키스탄의 경제발전에 있어서 산업정책의 역할’이 SSCI급 국제학술지 「Post-Communist Economies」에 게재됐다. 해당 학술지는 구사회주의권 국가의 경제 제도, 정책 및 성과를 대상으로 하는 국제학술지다. 배씨는 우즈베키스탄이 사회주의로부터 자본주의로의 체제 이행 과정이 점진적으로 이뤄졌음에도 빠른 경제성장을 보여줄 수 있었던 산업정책에 대해 분석했다. 배씨는 “우즈베키스탄의 산업정책 연구가 유의미할 것이라 생각해 논문에 매진했는데 좋은 성과를 거둬서 기쁘다”고 전했다.

 

과학교육과 남가은씨, ‘차세대 지질과학자 학술대회’ 대한지질학회장상 수상

남가은(과교·15)씨가 10월24일~26일 열린 2018 추계지질과학연합학술대회의 ‘제1회 차세대 지질과학자 학술대회’에서 대한지질학회장상을 수상했다. 남씨는 ‘해수침투 시 발행하는 해수담수 혼합비율 계통오차 계산(지도교수: 이정훈)’이라는 주제로 포스터를 발표했다. 본 연구는 향후 기후변화로 인해 해수가 지하수자원에 미치는 영향이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해수침투가 담수에 미치는 영향을 설명했다. 남씨는 “학부생으로 처음 참가한 학술대회에서 큰 상을 받아 기쁘고 앞으로도 더 열심히 연구 활동에 임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