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4.3 월 02:35
대동제, 기숙사
   
> 뉴스 > 사람 > 단신
       
인물단신
2017년 03월 20일 (월) 이대학보 hakbo@ewha.ac.kr

이희성 교수, 국제종양외과학회 학술상 수상
  이희성 교수(의학과)가 2월24일 ‘국제종양외과학회’에서 2년 연속 학술상을 수상했다. 대한종양외과학회는 미국종양외과학회(SSO) 등과 MOU를 체결하고 매년 서울에서 국제종양외과학회를 개최하고 있다. 이 교수는 작년 ‘담관암 치료에 있어서 Nrf2 인자가 수술 후 항암화학치료 저항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연구로 우수 연구발표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올해에는 ‘림프절 전이가 의심되는 간외담관암에서 췌십이지장 절제술과 담관 부분절제술의 치료성적 비교’에 관한 연구로 우수 포스터상을 수상했다. 이 교수는 “앞으로 연구에 관심이 있는 학생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더 열심히 활동하겠다”며 감사하다는 소감을 밝혔다.

이혜은 동문, 아시아 첫 이코모스 대표 자문위원 선출
  본교 동문 동국대 이혜은 교수(지리학과)가 3년 임기의 이코모스 대표 자문위원으로 선출됐다. 이코모스는 국제기념물유적협의회로, 이코모스 자문위원회는 각 국가위원회와 학술분과위원회의 활동을 조직화·활성화 한다. 문화재청 측은 이 교수가 지난 9년간 이코모스 집행위원으로 활동한 경력과 이코모스와 관련된 국제활동을 활발히 한 점 등을 인정받아 대표 자문위원으로 선출됐다고 밝혔다. 이 교수는 “그동안 지식과 경험이 종교제의유산위원회의 발전을 위해 활용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 같다”며 “유럽중심의 이코모스 활동에 아시아인으로서 세계인과 교류 할 수 있는 기회라고 본다”고 소감을 말했다.

김예미 교수 의학 논문, 세계적 학술지 표지논문 선정
  김예미 교수(의학과) 연구팀이 한국인에게 나타나는 하악 제2대구치의 신경관에 대한 연구로 세계적 학술지 ‘International Endodontic Journal'에 게재했다. 특히 이 논문은 표지논문으로 선정돼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그동안 한국인에 대한 하악 제2대구치의 연구가 부족해 진단이 어려웠지만 이번 연구로 정확한 진단과 치료가 가능해졌다. 김 교수는 “앞으로 한국인의 근관 형태에 관한 연구와 진단 및 치료법 개발에 더욱 정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대학보의 다른기사 보기  
ⓒ 이대학보(http://inews.ewha.ac.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대학생, 대선후보에게 묻다] 스스로
총장 공석 장기화…"본교생 사회 진출
[국경 너머 기회찾아] 런던에서 이어
인물단신
내일만 바라보는 취준생, "내 일자리
더불어 성장할 기회, '상생지락 멘토
학생총회 D-7, 이화인 모두 민주주
최경희 前 총장, 공판준비기일서 혐의
부러지기 전에 휘어야 할 때
‘귀 쫑긋, 시선 고정’...교내 곳
신문사소개 기자소개 사칙ㆍ윤리강령 광고안내 구독신청 기사제보 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대현동 이화여자대학교 이대학보(ECC B217)
Tel. 편집실 3277-4541, 4542, 4543. 사무실 3277-3166, 316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화경
Copyright 1999~2009 이대학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akbo@ewha.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