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내 일회용 컵 사용 줄이는 환경운동, 0텀블러 프로젝트 19일부터 진행해
교내 일회용 컵 사용 줄이는 환경운동, 0텀블러 프로젝트 19일부터 진행해
  • 이수연 기자
  • 승인 2018.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텀블러는 학생문화관, 학관, 사범대 교육관 생협에 설치될 예정

환경동아리 이큐브(e-cube)가 19일~12월14일 5주간 캠퍼스 내 일회용 컵을 텀블러로 대체하는 ‘0텀블러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쓰레기통 위 정리되지 않은 일회용 컵들로 인해 불쾌감을 느낀 학생들의 불만을 줄이고, 일회용 컵 쓰레기에 대한 문제 인식에 발맞추기 위함이다.

교내 생활협동조합(생협) 카페 당 약 200개씩 600개 이상의 텀블러가 공급될 예정이며 추후 텀블러 공급 카페를 더 늘려가는 등 운영 규모를 확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텀블러가 갖춰진 케이스와 반납함은 학생문화관 지하1층 생협, 학관 1층 생협, 사범대학교 교육관 앞 생협에 비치된다. 동아리 운영진을 포함한 30명의 프로젝트 담당자들이 텀블러를 수거, 세척, 공급할 예정이다.

학생들은 생협 카페에서 일회용 컵 대신 0텀블러에 음료를 구매해 사용한 후, 교내에 설치된 별도 수거함에 반납하면 된다. 생협 카페에서 0텀블러를 사용할 시, 음료를 100원 할인받을 수 있다.

담당자들은 오전과 오후 하루 두 번 텀블러를 각 케이스에 공급한다. 이후 반납함에 수거된 텀블러를 모아 생활관 학생식당에서 씻은 후 건조해 다음날 재공급하는 체계로 업무가 진행된다.

이큐브 공동대표 장현정(통계·17)씨는 “(텀블러를 사용하는 게) 번거로울 수 있지만, 그 작은 움직임이 모여 학교 전체가 된다면 큰 움직임이 돼 환경을 지킬 수 있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며 학생들의 참여를 독려했다.

0텀블러 프로젝트는 SKT, 환경동아리 이큐브, 생협이 공동 주최하며, 본교를 포함해 국민대, 연세대에서 진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