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학보
편집 : 4.16 월 15:17
대동제, 기숙사
   
> 뉴스 > 보도 > 보도
       
라이브 측, 논란 장면 삭제 및 재편집
2018년 03월 26일 (월) 권소정 기자 bookjr@ewhain.net

  11일 방영된 드라마 ‘라이브’(2018) 2화에서 논란을 일으켰던 시위 진압 장면이 삭제됐다.

  기획처 홍보팀은 시위 진압을 연출해 논란을 일으켰던 장면에 대한 시정 요청 결과를 22일 ‘이화인에게 알립니다’에서 밝혔다.

  시정 결과 라이브 2화 중 해당 장면은 삭제 및 재편집됐다. 재방송과 다시보기 서비스도 재편집 버전으로 방영하는 것으로 결정됐다. 온라인에서도 해당 장면이 들어간 소재는 모두 삭제됐다.

  홍보팀은 20일 라이브 제작진으로부터 라이브 2화 중 시위 진압 장면으로 인해 상처받은 본교 동문, 재학생 및 관계자에 대한 사과문도 공문으로 받았다. 공문에는 “힘들었던 현장에 대한 기억이 아직 트라우마로 남아 있을 분들이 당시 상황이 연상되는 장면으로 인해 다시금 상처를 받을 수 있다는 점에 깊이 공감한다”며 “해당 장면을 접하며 상처받고 불쾌감을 느낀 모든 분들께 사과의 말씀을 전한다”고 적혀있다.

권소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이대학보(http://inews.ewha.ac.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 기자소개 사칙ㆍ윤리강령 광고안내 구독신청 기사제보 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대현동 이화여자대학교 이대학보(ECC B217)
Tel. 편집실 3277-4541, 4542, 4543. 사무실 3277-3166, 316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화경
Copyright 1999~2009 이대학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akbo@ewha.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