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력개발센터 프로그램 개편
경력개발센터 프로그램 개편
  • 이가진 기자
  • 승인 2004.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인별 맞춤 취업교육 실시

경력개발센터는 취업 알선에 편중된 시스템 운영을 개선하기 위해 장기적인 프로그램 개편 및 보완 작업을 실시한다.

가장 큰 변화는 기본적인 신상명세가 입력된 학생카드와 기존의 취업카드가 ‘e-career card’(가칭)로 통합, 인턴 경력·수상 내역 등의 정보를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게 된 점이다. 이를 통해 재학생 뿐 아니라 졸업생도 자신의 경력을 직접 업데이트 할 수 있게 된다.

또 ‘졸업생 취업 정보 조사’를 구체적으로 실시해 이를 토대로 미취업자들에 대한 실질적 지원과 취업자들과의 지속적 연계가 가능해진다. 취업 지도 및 경력개발시스템 전반을 재정비 해 학년별로 차별화된 서비스 목표를 수립하는 등 운영 방식도 변화한다.

방학 중 실시할 ‘career camp’와 산학협력프로그램 개발을 통해 ‘취업 경쟁력 강화 교육 프로그램’도 시행한다. 경력개발센터의 모든 교육에는 수료증이 발급돼 이력에 반영할 수 있다.

이외에 ‘멘토링Ⅰ·Ⅱ’ 과목을 개설해 선·후배 간 유대 형성의 기회를 제공하고 ‘이대생의 성공적인 취업경로 모델 개발’연구 프로젝트를 통해 맞춤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기존의 ‘리더십 훈련’ 과목의 분반 수를 늘리고 ‘인턴십Ⅱ’·‘국제 인턴십’ 등의 교과목을 신설한다.

이번 개편에 대해 경력개발센터 강혜련 원장은 “과거와 달리 여성 인력 배출에 대한 이화의 입지가 좁아졌고, 현재 취업 환경 자체가 열악하다는 것에 위기 의식을 가져야 한다 ”며 “보다 체계적 서비스를 통해 취업 경쟁력을 높일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