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일 ‘더 나은 인권센터를 위한 이화인 기자회견’ 열려
14일 ‘더 나은 인권센터를 위한 이화인 기자회견’ 열려
  • 허해인 기자
  • 승인 2018.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정오 본교 정문에서 중앙운영위원회(중운위) 주최로 ‘더 나은 인권센터를 위한 이화인 기자회견’이 진행됐다.

  중운위는 기자회견에서 독립적인 인권센터 설립과 충분한 예산, 인력 확보를 요구했다. 차안나 총학생회장을 사회자로, 김정한경 부총학생회장 외 3명이 발언했다. 기자회견 참가자들은 “인권센터 예산과 인력을 확충하라”, “교수성폭력 관련 협의체 개설하라” 등의 구호를 외쳤다.

  총학생회(총학)는 지난 14일부터 인권센터 예산, 인력 확충 등을 위한 서명운동을 진행한 바 있다.

  김정 부총학생회장은 “성과와 비용 절감이 우선시되는 지금의 대학에서 인권센터는 소중한 기구”라며 “기자회견은 인권센터를 민주적이고 영향력있는 공간으로 만들기위한 노력”이라고 밝혔다. 더불어 “더 나은 인권센터를 위해 사유와 연대를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