깨끗하고 안전한 이화, 그곳에 언제나 그들이 있습니다
깨끗하고 안전한 이화, 그곳에 언제나 그들이 있습니다
  • 홍숙영 기자
  • 승인 2015.0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년 5월1일은 노동자의 열악한 근로조건을 개선하고 지위를 향상시키기 위해 각국의 노동자들이 연대의식을 다지는 근로자의 날이다. 근로자의 날 하루 전날인 4월30일, 이화·포스코관 지하1층 로비에서 한 미화원이 쓰레기통을 정리하고 있다. 쓰레기통 위에는 먹다 남은 음료가 담긴 컵들이 쌓여있어 미화원이 직접 분리수거를 해야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