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부인과 상담·치료의 80%는 월경통
산부인과 상담·치료의 80%는 월경통
  • 이채강 기자
  • 승인 2010.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년 간 월경통으로 내원한 환자 27만2천115명…운동·진통제 복용이 좋은 해결책

송유림(경영·06)씨는 2006년 12월 기말고사 기간 월경으로 인해 어지러움을 느끼고 중앙도서관 화장실에서 정신을 잃었다. 가까스로 지인에게 연락을 해 택시를 타고 집으로 돌아온 송씨는 오후에 있던 ‘매스컴과 사회’ 시험을 보지 못해 D-학점을 받아야 했다. 송유림씨는 “월경 기간 평균 이틀정도 월경통을 겪는다”며 “월경통이 심할 때는 ‘왜 여자로 태어났을까’라는 생각이 들 정도로 힘들다”고 말했다.

월경통으로 고통을 호소하는 여성들이 증가하고 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의 ‘2002년~2007년 13개 주요 여성질환 건강보험 진료이용량 분석’자료에 따르면 한 해 동안 월경통으로 진료실에 방문한 환자는 2002년 2만9천182명에서 2007년 6만9천905명으로 약 2.4배 증가했다.

본교 대학건강센터에도 9월 240명, 10월 332명, 11월 210명(26일 기준)의 학생들이 산부인과 계에서 상담 혹은 치료를 받았다.

본교 대학건강센터 정인희 주임의사(마취통증의학과)는 “산부인과 상담이나 치료를 받은 학생 중 약 80% 이상은 월경통 때문에 내원한다”며“수업 시간에 쓰러지거나 업혀 들어오는 학생도 있다”고 말했다.

대한산부인과의사회 피임연구회에 따르면 월경을 하는 여성들의 절반 정도가 월경통을 경험한 것으로 나타났다.

월경통은 크게 기질적인 질환 없이 나타나는 원발성(일차성) 월경통과 기질적인 질환 때문에 나타나는 속발성(이차성) 월경통으로 나뉜다. 원발성 월경통은 가족력, 출산 미경험, 카페인 복용, 스트레스 등으로 나타난다. 통증은 주기적인 양상을 보이며 월경 시작 직전 혹은 직후에 시작해 2~3일 이내에 증상이 사라진다. 속발성 월경통은 자궁 내막증, 자궁 선근증, 자궁 근종, 골반 내 유착 등의 기질적 질환 때문에 나타난다. 통증은 월경 시작 1~2주 전부터 나타날 수 있고 월경이 끝난 후 몇일동안 증상이 지속된다.

정인희 주임의사는 “월경통이 심해지면 혈압이 떨어지고 속이 울렁거리거나 심한 경우 의식을 잃기도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일반적인 경우 대부분 나이가 들면 통증이 완화된다”며 “하지만 병적 질환이 원인인 경우 산부인과에서 정밀검사를 받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덧붙였다.

월경통 예방·치료에는 심호흡, 마사지, 온열요법, 유연성 운동, 진통제 복용 등이 도움이 된다.

여성주의 저널 <일다>에서 여성건강 분야를 기획·연재하고 있는 연세대 체육연구소 운동생리학 박은지 연구원은“운동을 할 때에는 중추신경계에서 베타 엔돌핀이라는 화학 전달물질이 분비된다”며 “베타 엔돌핀은 진통제의 약200배에 달하는 진통효과를 발휘함과 동시에 감정조절을 도와준다”고 말했다.

정인희 주임의사는 “진통제는 중독성이 강해 복용하지 않을수록 좋다고 생각하는 학생들이 있는데 이는 큰 오해”라며 “통증이 심해지기 전에 미리 진통제를 먹어야 한다”고 말했다.

대학건강센터는 월경통이 심한 학생들을 위해 상시 상담·치료를 실시하며, 응급환자의 경우 예약 여부에 관계없이 우선적으로 치료 한다. 통증으로 방문이 어려운 학생을 위해 교내 응급 전화번호(3277-6000)로 전화를 하면 응급차량을 보내주는 제도도 시행하고 있다.              

  이채강 기자 lck0728@ewhain.net

<예방 및 대처법>
· 심호흡 : 손을 통증이 느껴지는 곳에 올려놓고 깊은 호흡을 10회 이상 반복한다.
· 마사지 : 손바닥으로 하복부 전체를 부드럽게 원을 그리며 마사지한다. 척추 중심을
           직접적으로 강하게 누르지 말고 양 옆 근육을 마사지하도록 한다.
· 좌훈(座薰) 요법 : 약재를 끓여 자궁·질·항문에 그 증기를 쏘인다. (한의사 상의 필요)
· 유연성 운동 : 평소 올바른 자세를 유지하고 적합한 운동을 한다.
                                                        (출처: 여성주의 저널 <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