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란 꽃망울 봄을 터뜨리다
노란 꽃망울 봄을 터뜨리다
  • 박한라 기자
  • 승인 2005.0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꽃샘 추위에도 캠퍼스 곳곳에 봄기운이 스며들기 시작했다. 법대 계단엔 수업을 마친 학생들의 가벼운 발걸음 위로 노란 산수유가 활짝 피어 봄소식을 전하고 있다. [사진:박한라 기자]